"현장기술 동영상으로 전수"…포스코 광양제철소 '포스튜브 경진대회'

전국 입력 2021-12-29 19:03:56 조용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최우수상, 선강설비부 오태경 과장과 최인석 사원

김학동(가운데) 사장과 오태경(왼쪽) 과장, 최인석 사원이 최우수상 수상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광양제철소]

[광양=조용호 기자] 광양제철소가 29‘2021 포스코 포스튜브 경진대회를 개최했다.

 

포스튜브는 베테랑 직원들이 보유한 현장 기술을 짧은 동영상을 통해 전수할 수 있는 지식 공유 동영상 플랫폼으로 직원이 직접 직무 노하우 영상을 올리고 공유한다.

 

이날 직원들의 동영상 제작 활성화와 콘텐츠 품질 상향평준화를 위해 21팀으로 총 22팀이 참가했다. 대회는 근무환경 차이를 고려해 각각 진행하고, 직원 투표는 광양-포항 간 교차 투표 방식을 채택했다.

 

광양제철소에서는 본선에 진출한 10건의 영상 중 직원들의 전자투표와 심사위원 평가를 합산해 총 5건의 영상이 수상 명단에 올랐다.

 

최우수상의 영예는 용광로 내 철광석과 코크스를 적정 위치로 장입하는 회전 분배장치의 교환작업을 영상으로 제작한 선강설비부 오태경 과장과 최인석 사원에게 돌아갔다.

 

이밖에 우수상 2, 장려상 2팀 등 총 4팀이 우수 포스튜브 수상의 영광을 함께했다.

 

포스코는 이번 대회를 계기로 포스튜브를 후배 사원의 학습은 물론 작업 간 위험요소를 발굴할 수 있는 교보재, 안전한 작업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안내하는 이정표 등 다방면으로 적극 활용할 계획이다/cho5543@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