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L건설, ‘청주 남주동 가로주택정비사업’ 시공사로 선정

부동산 입력 2021-12-27 17:27:47 이지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가로주택정비사업 조감도 및 투시도. [사진=DL건설]

[서울경제TV=이지영기자] DL건설은 충북 청주 남주동 일대 가로주택정비사업의 시공사로 선정됐다고 27일 밝혔다.

해당 사업은 지하5층~지상 최대 37층, 6개동 규모의 공동주택을 건설하는 사업이다. 세대수는 공동주택 504세대, 오피스텔 54실이다. 총 공사비는 약 1360억원, 공사 기간은 실착공일로부터 35개월이다.

DL건설은 ‘e편한세상’만의 라이프스타일 맞춤 평면인 ‘C2 HOUSE’를 적용할 계획이다. C2 HOUSE는 고객의 니즈(Needs)에 맞춰 자유롭게 평면을 변경할 수 있는 설계다.


사업지 인근에는 상당로, 용담로, 사직대로 등이 있으며 반경 800m 내에 석교초등학교, 일신여자중·고등학교, 운호중·고등학교 등의 교육 시설이 있다. 홈플러스, 서문시장, 육거리시장 등 생활 편의시설이 인접했으며, 구룡산 및 무심천 등 녹지공간 가까이 있다.


최근 DL건설은 서울 목동, 대구 대명, 서울 석관, 대구 수창동, 대전 유천 등에서 수주 및 사업권을 확보하는 등 가로주택정비사업에서 성과를 거두고 있다.


DL건설 관계자는 “지금까지 쌓아 올린 풍부한 정비사업 노하우를 바탕으로 신속하고 원활한 추진을 통해 성공적으로 사업을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easy@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지영 기자 부동산부

easy@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