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태승 우리금융 회장, 완전민영화 앞두고 자사주 5,000주 매입

금융 입력 2021-12-06 13:11:19 수정 2021-12-06 13:12:01 윤다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 [사진=우리은행]

[서울경제TV=윤다혜기자] 우리금융그룹은 손태승 회장이 자사주 5,000주를 장내 매입해 총 10만3,127주를 보유하게 됐다고 6일 밝혔다.


이번 손 회장의 자사주 매입은 오는 9일 예금보험공사 잔여지분 매각 본계약을 앞두고 완전민영화인 내년에도 호실적을 이어가 새로운 도약을 이루겠다는 의지를 표명하기 위한 것이다. 우리금융그룹 관계자는 “완전 민영화로 우리금융그룹은 새로운 도약의 계기를 맞게 됐다”며, “디지털 시대 변화를 선도하며, 본격적인 종합금융그룹으로 발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yunda@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윤다혜 기자 금융부

yunda@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