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노스, 인체 면역조절 T세포 스위치 '확보'…신약허가 첫 '시동'

증권 입력 2021-11-30 08:29:47 배요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미국 Salk(솔크)연구소와 기술이전계약 및 공동연구협약을 체결하고 신약개발 합작법인을 미국 현지에 설립한 나노스가 독일 코든파마의 LNP기술을 더해 신약허가에 첫 도전한다.

 

나노스는 29일 미국 현지에 설립한 '나노스바이오텍'이 솔크연구소가 개발한 조절T세포 미세조정 단백질의 후성유전체 조절기술을 이전받았으며, 2종의 항암치료 후보물질의 제형을 최적화하는 중이라고 밝혔다.

 

나노스는 지난 2018년 솔크연구소와 첫 인연을 맺은 뒤 꾸준한 협업을 통해 알츠하이머치료제 개발을 지원하고, 최근 자가면역질환과 암치료제 개발의 기틀을 확보했다.

 

제약바이오 산업의 4차 산업혁명이라 부르는 RNA치료제 시장 진출의 교두보가 된 기술이전계약은 코든파마의 독점기술인 리피드나노파티클이 발판을 만들었다. RNA약물의 생체 내 전달은 코로나예방 mRNA 백신에서도 마찬가지로 리피드나노파티클의 역할이 핵심이다.

 

나노스는 지난 6월 독일 코든파마의 한국 내 독점 공급권자의 지위를 확보한 바 있다.

 

이후 RNA약물 개발 및 리피드나노파티클을 이용해 RNA약물을 생체 내로 전달시키는 신약후보물질을 미국 솔크연구소와 공동개발하며 인간 면역세포의 스위치 역할을 하는 조절T세포 미세조정 키 단백질을 억제하거나 항진시키는 RNA약물을 확보하는데 주력해왔다.
 

나노스바이오텍 관계자는 솔크와 공동개발을 통해 얻은 물질에 코든파마의 LNP를 접목시켜 임상을 진행할 계획이라며 또한 이번 플랫폼은 코로나19 감염으로 인한 사이토카인폭풍을 제어할 수 있는 단서를 제공 할 수 있어 기대가 크다고 말했다. /byh@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g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배요한 기자 증권부

byh@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