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출입 중소기업 87.6% "물류난 1년 이상 지속"

경제 입력 2021-11-23 22:10:01 문다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문다애 기자]

수출입 중소기업 10곳 중 8곳 이상은 지금의 물류난이 1년 이상 지속될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중소기업중앙회가 이달 11일부터 18일까지 수출입 중소기업 500개를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해운 물류난 지속 예상 기간에 대해 “내년 하반기까지”라는 응답이 57.6%로 가장 많았습니다.

 

이어 “오는 2023년 상반기까지”라는 응답은 21.4%, “2023년 하반기”는 6.0%, “2024년 이후” 2.6% 등으로 1년 이상 물류난이 지속할 것이라는 응답이 전체의 87.6%에 달했습니다.

 

최근 지속하는 수출입 물류난으로 애로를 겪고 있는 중소기업은 83.4%로 6월 보다 10.0%포인트 상승했습니다.

 

주요 애로사항으로는 해운·해상 운임 상승이 83.7%로 가장 많았고 뒤이어 선적 시기 지연(65.0%), 컨테이너 부족(43.2%), 선복 부족(41.0%) 등의 순이었습니다./dalove@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문다애 기자 경제산업부

dalove@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