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코인 7,400만원 회복…비덴트 '강세'

증권 입력 2021-10-29 13:23:53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비트코인 가격이 7,400만원을 돌파해 회복세를 보이자, 비덴트 등 가상화폐 관련주가 강세다. 이와함께, 비트코인을 법정화폐로 채택한 엘살바도르가 비트코인 420개를 2500만달러(292억7000만원)에 추가 매입해 총 1120개를 보유하게 됐다는 소식도 호재로 읽힌다.

 

29일 1시 08분 현재 비덴트는 전 거래일 대비 21.22% 오른 1만4,850원에 거래중이다. 이달 1일 종가 9150원 기준 한달만에 약 61% 오른 셈이다.

 

방송용 디스플레이 전문기업 비덴트는 가상화폐 거래소 빗썸의 단일 최대주주로 빗썸 운영사 빗썸코리아 10.25%, 지주사 빗썸홀딩스 34.22% 지분을 보유하고 있다.

 

비트코인을 법정화폐로 지정한 엘살바도르의 대량매수 소식에 투자심리가 회복된 모습이다.나이브부켈레 엘살바도르 대통령은 27일(현지시간) 자신의 트위터에 엘살바도르 정부가 420개의 비트코인을 추가 매수했다고 밝혔다.

 

한편, 국내 투자자들이 미국 증시에 상장한 비트코인 관련 ETF(상장지수펀드)를 일주일 만에 400억원 이상 순매수한 것으로 나타나며 비트코인에 대한 관심이 뜨거운 상황이다./hyk@sea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증권부

jjss1234567@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