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맥, 기관투자자 대상 100억원 규모 전환사채 발행 결정

증권 입력 2021-10-26 16:55:05 서청석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서청석기자]공작기계·산업용 로봇 제조 및 정보통신장비 전문기업 스맥이 26일 100억원 규모 전환사채 발행을 결정하고 이을 통한 공작기계 사업 확장에 나선다고 밝혔다.


이번 100억원 규모의 전환사채(CB) 발행의 표면이자율 및 만기 이자율은 각 0.0%이며, 전환가액은 1,788원이다. 만기는 2024년 10월 28일이다.


스맥에 따르면 조달된 자금은 장비생산비 등 운영자금 확보 용도로 사용된다. 코로나19로 큰 타격을 받았던 공작기계 업황이 올해 들어 급속도로 개선되며 스맥의 수주물량 역시 크게 증가했다. 스맥은 지난 9월까지 누적 수주는 1,058 억 원으로 전년동기 대비 62.6% 올랐다. 또한, 10월 초에 참가한 EMO 전시회를 통해 약 90억 원의 추가 수주에도 성공하며, 현재 스맥의 수주 잔고는 약 580억 원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회사는 이번 운영자금을 통해 장비 공급을 원활하게 하여 재무 안정성과 기업 신뢰도를 높이고 추가 수주에도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마켓리서치 회사인 테크나비오(Technavio)의 보고서에 따르면 전 세계 공작기계 시장은 2019년 966억 5,000만 달러에서 연평균 성장률 3.66으로 증가하여, 2024년에는 1,156억 7,000만 달러에 이를 것으로 기대된다.


최영섭 스맥 대표는 “당사는 이번 EMO 전시회를 통해 우수한 기술력을 인정받았으며, 이를 발판 삼아 유럽 및 북미 시장으로 사업을 확대할 예정”이라며, “증가하는 장비 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생산효율을 높이고 판매전략을 강화하여 실적 개선에 나설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2022년에 있을 세계 공작기계 전시회인 SIMTOS, IMTS 전시회에서도 우수한 기술력을 선보일 예정이니 많은 기대 바란다”고 덧붙였다./blue@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g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서청석 기자 부동산부

blue@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