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즈니 이어 애플TV 상륙…OTT 전쟁 발발

산업·IT 입력 2021-10-25 19:43:14 문다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서울경제TV]

[서울경제TV=문다애 기자]

[앵커]

애플TV가 다음달 4일 국내에서 서비스를 시작합니다. 이어 12일 디즈니플러스도 한국에 상륙하는데요. 넷플리스가 독주하고 있는 국내 OTT시장에 변화가 일지 이목이 쏠립니다. 문다애 기자입니다.

 

[기자]

애플이 다음달 4일 자사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OTT) ‘애플TV플러스’를 한국에 출시합니다.

 

애플TV+는 업계 최초로 오리지널 콘텐츠만 제공하는 콘텐츠 구독 서비스.

 

기존 셋톱박스에 앱을 내려 받아 사용하는 LG유플러스·KT의 넷플릭스, 디즈니플러스의 제휴 방식과 달리, 기본적으로 애플의 셋톱박스인 ‘애플TV 4K’를 SK브로드밴드가 판매하는 형태입니다.

 

구독료는 경쟁 서비스에 비해 저렴한 6,500원이지만, 셋톱박스 이용료를 더하면 비슷한 수준입니다.

 

애플TV+의 경쟁력은 다음 달 4일 국내에 출시되는 애플의 통합 구독 서비스 ‘애플원’입니다. 애플의 미디어, 음원, 게임, 저장공간 등 다양한 애플 서비스를 한번에 구독 할 수 있습니다.

 

애플에 이어 다음달 12일 디즈니플러스도 한국에 출시됩니다.


디즈니플러스는 디즈니, 픽사, 마블, 스타워즈 등 디즈니 계열 업체들의 콘텐츠를 제공하는 OTT 서비스.

 

보유하고 있는 콘텐츠만 총 1만6,000회분 이상으로, 앞으로 한국어 오리지널 콘텐츠도 제공할 계획입니다.

 

애플과 디즈니의 참전에 넷플릭스가 독주하고 있는 국내 OTT 시장 판도가 바뀔지 주목받고 있습니다.

 

넷플릭스는 한국 오리지널 드라마 ‘오징어게임’의 성공으로 주가는 사상 최고가를 경신했고 전세계 누적 가입자 2억1,360만명을 넘겼습니다. 서울경제TV 문다애입니다./dalove@sedaily.com

 

[영상편집 김현지]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문다애 기자 경제산업부

dalove@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