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 금호어울림 더프라임’, 공급 예정…최대 10년 거주 보장

부동산 입력 2021-09-27 09:39:57 정창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안성시 당왕동에 공급되는 10년 민간임대아파트 ‘안성 금호어울림 더프라임’ 투시도. [사진=금호건설]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금호건설은 안성시 당왕동 일원에 10년 민간임대아파트 안성 금호어울림 더프라임을 공급할 예정이라고 27일 밝혔다. 

 

이 단지는 지하2~지상 29, 12개동, 전용면적 59~84, 1,240세대로 조성된다. 전세대 남향 위주로 설계되며, 대규모 커뮤니티와 공원형 조경이 시공될 예정이다.

 

단지 도보거리에 안성초··고와 한경대, 중앙대 안성캠퍼스가 있으며 단지 1.5km 이내 11개 초··고가 위치해 있다. 성당사거리네 학원밀집가 이용도 편리할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민간임대주택은 최대 임대 보장기간이 10년으로 임대료 상승률이 5% 이내로 제한된다. /csjung@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부동산부

csjung@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관련뉴스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