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이앤엠 자회사 “美 ABITEC코퍼레이션과 LNP 관련 MOU 체결”

증권 입력 2021-09-15 13:13:21 배요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더이앤엠(THE E&M)15일 자회사 루카에이아이셀이 ABITEC코퍼레이션과 LNP(Lipid NanoParticle) 관련 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루카에이아이셀은 인공세포막 기술 기반의 바이오플랫폼 전문기업이다. 조남준 대표는 싱가포르·매사추세츠공대(MIT) 공동연구기술원 감염병연구소 공동연구책임자이자 항바이러스 전문가로서 지난 4월 항바이러스제의 리피드 코팅과 관련해 세계적 명성의 전문 과학지인 네이쳐지의 홈페이지 메인을 장식하기도 했다.

 

LNP는 백신 및 활성제약성분을 다양한 신체 환경에서도 안정적으로 목표 지점까지 도달할 수 있도록 보호하는 약물 전달시스템 기술이다.

 

회사 측은 리피드가 감염병 백신 뿐만 아니라 알츠하이머, 암 등의 난치성 질병에 대한 미래 신약 개발을 위해서도 반드시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글로벌 바이오 회사들의 선제 특허를 피하기 위한 원천 기술이 절실한 상황으로, 약물전달시스템의 원천기술을 확보해 신약개발 관련 세계적인 경쟁력을 확보하겠다라고 덧붙였다.

 

이번 양해각서를 체결한 ABITEC코퍼레이션은 지난해 기준 매출이 224,000억원에 달하는 글로벌 식품그룹 Associated British Foods Plc.(ABF)의 자회사로 최근 메신저 리보핵산(mRNA) 백신에 활용돼 주목받고 있는 LNP에 필요한 리피드 노하우 및 제조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ABFABITEC 주도하에 전세계 유수 리피드 원료 회사를 공격적으로 인수하고 현재 대규모 리피드 생산공장 및 연구시설을 준비하고 있다.

 

양사는 사업화 및 공동연구로 다양한 백신 및 차세대 신약 개발에 필요한 약물전달체 표준 포트폴리오를 구축한다는 목표다.

 

조남준 루카에이아이셀 대표는 “ABITEC과 협업을 통해 약물의 특성과 투여 목적에 적합한 전달체를 구성하는 표준 포트폴리오를 만들고 차세대 신약개발에 매진할 수 있는 플랫폼을 확보하겠다는 포부를 전했다. /byh@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배요한 기자 증권부

byh@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