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리츠웨이, 코스닥 상장 예비심사 통과

증권 입력 2021-09-15 08:46:31 수정 2021-09-15 08:47:22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블리츠웨이 CI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피규어 개발·제작 전문 기업 블리츠웨이가 연내 코스닥 상장을 위한 고삐를 바짝 죄고 있다.

 

블리츠웨이가 코스닥 상장을 위한 예비 심사를 통과했다고 15일 밝혔다. 블리츠웨이는 한국거래소 코스닥시장 본부의 상장 예비심사 결과 대신밸런스 제9호 스팩과 합병 상장을 승인 받았다. 

 

블리츠웨이는 지금까지 유니버셜스튜디오, 파라마운트픽쳐스, 폭스, 소니 등 글로벌 콘텐츠 기업과 협업하여 피규어를 제작해왔다. 최근에는 킹라이온으로 알려진 ‘볼트론’을 선보였고, ‘왕좌의 게임 존스노우’, ‘더 수어사이드 스쿼드2’, ‘베트맨’, ‘캣우먼’, ‘헬보이2’ 피규어 등을 출시할 예정이다.

배성웅 블리츠웨이 대표는 “코스닥 상장 이후 글로벌 기업과 협업을 늘려 게임, OTT(온라인동영상 서비스) 콘텐츠 등의 다양한 피규어를 제작하겠다. 또 자체 IP 확보로 피규어 팬층을 확대해 세계 일류 피규어 회사로 도약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블리츠웨어의 작년 매출액은 127억원,  영업이익은 32억원, 당기순이익은 33억원을 기록했다./hyk@sea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증권부

jjss1234567@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