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11번가, ICT 기반 장애인 근무환경 개선 협력

산업·IT 입력 2021-08-27 14:10:06 김수빈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11번가에서 오픈한 '보조공학기기몰'. [사진=SKT]

[서울경제TV=김수빈기자]SK텔레콤은 한국장애인고용공단, 11번가와 함께 ICT 기반의 장애인 근무환경 개선과 관련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지난 23일 체결된 업무 협약식에서는 각 기관의 경험과 기술 역량을 공유해 ICT 기반 장애인 근로자들의 업무환경에 필요한 보조공학기기 지원사업을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이번 협약을 바탕으로 SKT와 한국장애인공단은 연내 장애인 고객을 위한 맞춤서비스가 가능한 보조공학센터를 설립해 장애인 근로자들에게 필요한 보조공학기기를 세밀하게 제조할 수 있도록 지원할 방침이다.


아울러 11번가는 장애인 근로자들의 업무환경에 필요한 기기를 쉽게 조회하고 구매할 수 있는 ‘보조공학기기 전용몰’을 시범 운영한다. 시각 장애가 있는 근로자를 위한 점자출력기나 특수 키보드부터 청력 보조기기, 운전 보조기기, 승하차 보조기기 등 다양한 분야의 상품을 등록할 수 있도록 했다.


유웅환 SKT ESG혁신그룹장은 “SKT의 ICT기술역량을 통해 보조공학기기 혁신을 지원하고, 11번가 온라인 보조공학기기 전용몰 시범 운영 협업을 통해 장애인 근로자 및 사업장의 편의를 높이기 위해 지속 노력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향후 SKT는 장애인 근로자 및 근로자를 채용한 기업들의 접근 편의성을 높이고, 장애인 보조공학기기 관련 중소기업들과 동반성장 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해 장애인 고용 생태계를 지속 지원해 나갈 계획이다./ kimsoup@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수빈 기자 경제산업부

kimsoup@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