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투자證"NAVER, 하반기 커머스 풀필먼트가 성장 견인"

증권 입력 2021-07-26 08:11:57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게티이미지]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IBK투자증권은 26일 NAVER에 대해 “하반기 커머스 풀필먼트가 성장을 견인할 것”이라며 투자의견 매수, 목표주가를 56만원으로 상향 조정했다.

 

이승훈 연구원은 “NAVER는 서치플랫폼 부분 매출이 AI 기술 고도화 및 커머스와의 시너지로 높은 성장세를 유지하고 있다"며 “커머스는 풀필먼트 플랫폼 NFA를 기반으로 당일 배송이 확대되고 네이버페이의 후불 결제가 적용되면서 높은 성장세가 유지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어 "2분기 매출액 1.66조원(전년동기대비 +30.4%), 영업이익 3,356억원(전년동기대비 +8.9%)를 기록하여 컨센서스를 상회했다”며 “ 매출 비중이 가장 큰 서치플랫폼이 전년 대비 +21.8% 성장하고 커머스 및 핀테크 매출액이 +40% 이상 증가하면서 외형 성장을 견인했다”고 설명했다.

 

특히 “서치플랫폼 이외 사업부의 합산 매출액이 분기 처음으로 전체 매출 대비 50% 이상의 비중을 차지했다”며 “AI 기술이 고도화되면서 광고 효율이 개선된 검색 광고 매출이 전년 대비 +14.3% 성장했다”고 덧붙였다.

 

또한 “디스플레이 광고는 성과형으로 광고 지면이 확대되면서 전년 대비 +48.0%의 높은 성장세를 유지했다”며 “커머스는 스마트스토어가 46만개까지 증가하고 거래액이 전년 대비 +40% 이상 성장하여 매출액이 +42.6% 증가했다”고 평가했다.

 

이 연구원은 “브랜드스토어 역시 약 450개로 확대되면서 거래액이 전년 대비 5배 이상 성장했다”며 “핀테크 사업은 대형 외부 제휴처가 추가되고 인당 결제액이 증가하면서 전년 대비 +41.2% 성장했다”고 분석했다.

 

또한 “네이버페이 결제액이 전년 대비 +47% 성장한 9.1조원을 기록했고, 콘텐츠 부문은 V라이브 매출이 하락하면서 매출 성장률이 전년대비 +28.2%로 둔화되었으나 웹툰 부문은 유료 이용 전환이 증가하고 크로스보더 콘텐츠가 확대되면서 전년 대비 +52.7% 성장했다”고 평가했다.

 

그는 “클라우드 부분은 NH농협, 삼성 그룹사 등을 고객으로 유치하면서 매출이 전년 대비 +48.1% 증가했고, 영업비용은 전년대비 +37.2% 증가했으나 전기 대비 +9.7% 증가로 분기 별로 안정화되는 모습이 나타났다”며 “영업외수익에서는 A홀딩스 지분법 평가이익이 전년 대비 5배 상승했다”고 강조했다./hyk@sea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증권부

jjss1234567@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