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석탄공사, 가상현실(VR)을 활용한 ‘VR 안전체험관’ 구축

전국 입력 2021-07-14 17:02:16 강원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대한석탄공사는 14일, 도계광업소 본관 3층에서 가상현실(VR)을 활용한 ‘VR 안전체험관’ 개관식을 열었다.[사진=석탄공사]

[원주=강원순 기자]대한석탄공사는 14일 도계광업소 본관 3층에서 가상현실(VR)을 활용한 ‘VR 안전체험관’ 개관식을 열었다.

이날 개관식에는 유정배 사장, 김기준 도계광업소 노동조합 지부장, 김흥찬 소장 등 노사가 함께 참석했다. 
 


이번 구축한 VR 안전체험관은 석탄 광산의 작업 중 발생할 수 있는 재해 유형인 낙반, 붕락, 가스돌출, 화약발파, 운반 등 5개 컨텐츠를 프로그램으로 설계됐다.

도계광업소는 근로자가 위험 상황을 체험하고 이를 통해 안전의 중요성을 공유와 
향후 광업소 방문객을 포함 자원 전공분야 대학생 등의 현장 견학 시 안전체험관을 적극 활용하게 된다. 


유정배 사장은 “대한석탄공사는 체험안전교육 지원과 안전사고 예방 켐페인 등 안전한 조직문화 구축, 지역사회 안전 공감대 확산을 위해 더욱 노력할 것이며 안전한 작업환경을 최우선으로 근로자 보호를 위해 최선을 다 할 것이다”고 밝혔다./k10@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관련뉴스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