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성남시약사회, '가정폭력 안전지킴이 약국 사업 운영' 협약 체결

전국 입력 2021-07-13 11:46:47 임태성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동네약국 480곳 '가정폭력 안전지킴이 집' 지정

경기 성남시청사 전경.[사진=성남시]

[성남=임태성 기자] 경기 성남시와 성남시약사회(회장 한동원)13가정폭력 안전지킴이 약국 사업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을 했다.

 

이날 협약은 지역주민과 밀접하게 접촉하는 동네약국을 통해 가정폭력 피해자를 조기 발견하고, 보호와 지원을 강화할 목적으로 진행됐다.

 

이를 위해 시는 성남시약사회의 협조를 받아 지역 내 480곳 동네약국을 가정폭력 안전지킴이 집으로 지정하기로 했다.

 

약사들은 약국을 찾는 주민에게서 가정폭력 징후를 발견하면 경찰에 신고하고, 피해지원 관련 정보를 해당 주민에 제공한다.

 

시는 가정폭력 피해자를 전문상담기관인 성남가정폭력상담소, 굿패밀리상담센터, 가정폭력·성폭력통합상담소에 연계해 보호받도록 지원한다.

 

이와 함께 피해 주민이 도움을 쉽게 요청할 수 있도록 지정약국에 안전지킴이 약국현판을 달기로 했다.

 

시 관계자는 동네약국은 가정폭력을 당한 주민을 가장 먼저 접하는 곳이라면서 사회안전망 거점으로 활용돼 신속한 신고·지원 체계가 구축될 것이라고 말했다./news@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