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 코로나 시대 '테라스하우스·타운하우스' 주목

부동산 입력 2021-04-27 15:50:44 정창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수원시 권선구 서호지구에 공급되는 ‘힐스테이트 수원 테라스’ 투시도. [사진=현대엔지니어링]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아파트에 살던 이모씨 가족은 최근 수도권에 위치한 테라스하우스로 이사를 했다. 야외활동을 좋아하는 이씨 가족이 지난해 코로나19 여파로 집 안에 머무는 시간이 길어지면서 일과 공부는 물론 다양한 여가생활과 숲과 공원의 쾌적함까지 즐길 수 있는 주거공간에 대한 니즈가 커졌기 때문이다. 이씨는 아파트를 떠나는 것이 두렵기도 했지만 지금은 여유로운 공간과 쾌적한 주거환경에 만족한다고 말했다. 

 

이처럼 최근 테라스하우스나 타운하우스를 찾는 수요자들이 늘고 있다. 코로나19 여파로 집 안에 머무는 시간이 늘면서 여유로운 공간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쾌적성에 대한 니즈가 커지면서 숲세권이나 공세권에 대한 선호도가 높아져 이를 갖춘 테라스하우스와 타운하우스에 대한 인기가 커졌다는 분석이 나온다.

 

실제 직방이 지난 3월 자사 어플리케이션 접속자를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코로나19 시대에 주거공간에서 필요한 내부 공간 기능이 무엇이냐는 질문에는 47.9%취미·휴식·운동 기능(홈트레이닝·홈카페·홈바 등)’을 선택한 것으로 나타났다. 주거공간 선택 시에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입지·외부구조 요인으로 '쾌적성-공세권, 숲세권'(공원, 녹지 주변)을 선택한 응답자가 31.6%로 가장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

 

테라스하우스나 타운하우스는 이처럼 선호도가 높아진 여유로운 공간과 주거쾌적성에서 상당한 강점을 지닌 상품으로 분류된다. 테라스나 복층, 정원 등 넉넉한 서비스 공간을 갖추고 있어 라이프스타일에 따라 공간을 자유롭게 활용할 수 있고, 주변에는 숲이나 공원으로 둘러싸이는 경우가 많아서다.

 

실제 이들 상품은 따로 갖춰지는 테라스나 정원 공간에 아이들을 위한 수영장이나 텐트를 설치해 숲과 공원을 바라보며 야외활동을 즐길 수 있다. 또한 추가로 구성되는 다락방이나 알파공간에는 영화관이나 재택근무를 위한 오피스를 만드는 등 가족만의 라이프스타일에 맞춰 공간을 개성 있게 꾸밀 수 있다.

 

그런 가운데 최근에 선보이는 테라스하우스나 타운하우스의 경우 군살은 빼고 실용성은 높여 내놓는 곳들이 많아지면서 3040세대들까지 주목하고 있다. 몇 년 전까지만 해도 대형화, 고급화로 인해 은퇴자들이나 자산가들이 주요 수요층이었으나 전용 84위주의 평형에 아파트의 편리한 시스템까지 갖춰져 거주하기 편하고 쾌적함도 갖춘 주거상품으로 탈바꿈하고 있는 것이다.

 

이러한 변화 속에서 타운하우스와 테라스하우스에 대한 인기가 높아지며 분양시장에서도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해 6월 서울시 종로구 구기동에 공급된 타운하우스인 쌍용 더 플래티넘 종로 구기동은 최고 24.91로 청약을 마감했으며, 같은 해 10월 경기도 파주시 운정신도시에서 공급된 운정 아이파크 더 테라스역시 1순위 청약에서 평균 6.61의 경쟁률을 보이며 마감된 뒤 전 세대가 단기간에 계약을 마무리했다.

 

이달 초 경기도 고양시 삼송지구에서 공급된 힐스테이트 라피아노 삼송은 평균 8.3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그동안 테라스하우스나 타운하우스는 시세가 크게 오르지 않는 상품이란 인식이 컸지만, 최근 인기가 높아지면서 이런 인식을 바꾸고 있다.

국토교통부 실거래가공개시스템에 따르면 경기도 김포시 운양동에 위치한 자이더빌리지어반 5단지전용 842017년 분양 당시 분양가가 57,000만 원대였지만 20201188,000만 원에 실거래 돼 3억 원이 올랐다.

 

업계 관계자는 코로나19 사태로 답답한 도심과 아파트 생활에서 벗어나 내 집에서 다양한 활동을 즐길 수 있는 타운하우스나 테라스하우스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라며 최근 선보이는 타운하우스나 테라스하우스의 청약경쟁률이 점점 올라가고, 시세가 오르지 않는다는 통념이 깨진 것만 봐도 인기를 가늠할 수 있다라고 말했다.

 

이런 가운데, 상반기 분양시장에서는 테라스하우스와 타운하우스가 속속 공급될 예정이다.

 

현대엔지니어링은 5월 수원시 권선구 서호지구에서 힐스테이트 수원 테라스를 분양할 예정이다. 지하 2~지상 4, 13개 동, 전용면적 55·84257세대 규모다. 수원 도심 속 첫 테라스하우스 단지이자, 현대엔지니어링이 공개하는 테라스하우스 상품으로 전 세대를 테라스형 구조로 선보이며, 일부 세대에는 듀플렉스, 루프탑 구조가 도입된다. 지하철 1호선과 신분당선(예정)이 지나가는 화서역과 GTX-C(21년 착공예정)·KTX·수인분당선·1호선이 지나가는 수원역이 인접해 서울 및 수도권, 전국 각지로의 이동이 편리하고, 특히 화서역에 생기는 스타필드(24년 예정)를 비롯해 롯데백화점, AK플라자 등 다수의 대형쇼핑몰이 인접해 있다.

 

대우조선해양은 4월 중 속초시 장사동 산278-7에 위치하는 영랑호 엘크루 라테라를 분양할 예정이다. 지하 1~지상 4, 15개동, 전용면적 73~109, 200세대 규모의 테라스하우스로 조성되며, 일부 세대는 건물 옥상에서 자연 조망권을 누릴 수 있는 펜트하우스로 꾸며진다.

 

에스엠홀딩스는 경기도 양주 옥정신도시에 최초 블록형 단독주택 월드메르디앙 양주 옥정 라피네트 더 테라스6월 공급할 예정이다. 차량 6분거리에 수도권 1호선 덕계역이 위치하며, ·중학교 예정부지가 도보로 5분 이내 자리해 교육여건을 갖췄다. 옥정신도시 중심상업지구를 비롯해 이마트 LF스퀘어, 롯데마트 등 대형마트 및 쇼핑몰 이용도 편리하다.

 

이밖에 현대건설은 고양 삼송지구에 '힐스테이트 라피아노 삼송'을 분양 중이다. 단지는 고양시 덕양구 오금동 648번지 외 6필지에 조성되며, 전용면적 84, 452세대 규모, 전세대 단독형으로 시공된다. 단지는 전 세대 단독형 구성을 통해 층간 소음, 주차 문제를 개선했으며, 테라스와 다락방 등의 공간을 통해 입주민들이 다채롭게 공간을 활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csjung@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경제산업부

csjung@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