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경기도 공공배달 플랫폼 ‘배달특급’ 도입 협약

정치·사회 입력 2021-04-08 15:31:39 임태성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경기 안산시청사 전경.[사진=안산시]

[서울경제TV=임태성기자] 경기 안산시는 8일 경기도청 신관 상황실에서 경기도 공공배달 플랫폼 배달특급도입을 위해 경기도와 업무 협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주관한 이날 협약식에는 윤화섭 안산시장을 비롯해, 고양·안양·평택·광명·의왕·양주·구리·안성 등 단체장과, 이석훈 경기도주식회사 대표 등이 참석했다.

 

배달특급은 배달앱 시장의 독과점 해소와 높은 중개수수료로 어려움에 처한 소상공인을 돕기 위해 경기도에서 개발·출시한 애플리케이션이다.

 

기존 민간 배달 앱 수수료가 최대 15.5%인데 반해 배달특급은 광고료 없이 2.2~3.5% 중개수수료만 내면 돼 영업비용 부담을 파격적으로 낮췄으며, 이용자는 안산화폐 다온등 경기지역화폐로 결제하면 최대 10% 선 할인효과도 볼 수 있다./news@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