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철모 화성시장 “국가 균형발전 위해 수도권 내륙선 반영돼야”

정치·사회 입력 2021-04-08 15:17:55 임태성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수도권내륙선 구축 시 화성 동탄역에서 청주국제공항까지 단 34분 소요

8일 서철모(왼쪽 두번째) 화성시장과 이재명 경기도지사(왼쪽 네번째) 및 관계자들이 수도권내륙선 제4차 국가철도망계획 반영 공동 건의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화성시][사진=화성시]

[서울경제TV=임태성 기자] 서철모 경기 화성시장이 수도권 내륙선 광역철도 구축 필요성을 강조하며 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반영을 촉구하는 공동건의문에 이름을 올렸다.

 

서 시장은 8일 충북도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공동건의문 서명식에 참석해 경기도와 충청북도, 안성시, 청주시, 진천군과 함께 수도권내륙선 반영을 위해 힘을 모을 것을 약속했다.

 

이 자리에서 서 시장은 수도권과 지방을 빠르게 연결하는 광역노선은 지역균형발전을 촉진시키는 핵심 인프라라며, “국가균형발전을 위해서라도 수도권 내륙선은 실현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수도권 내륙선은 화성시 동탄역에서 출발해 안성-진천선수촌-충북혁신도시-청주국제공항을 잇는 약 78.8의 노선으로 동탄역에서 청주국제공항까지 단 34분이 소요될 전망이다.

 

한편, 이날 서명된 공동건의문은 국토교통부에 전달돼 오는 6월 고시되는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 힘을 실을 전망이다. /news@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