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학개미운동' 열풍…소액주주 80% 증가

증권 입력 2021-04-07 20:39:41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소액주주 급증…코스피 85%·코스닥 72% 급증

지난해 삼성전자 소액주주 280% 급증

[사진=서울경제TV]

지난해 동학개미 열풍이 불며 국내 상장사에 투자한 소액주주가 1년 사이80% 가까이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기업평가사이트 CEO스코어가 국내 상장사 2041개 기업의 소액주주 수를 조사한 결과 지난해 말 기준 4493만 6847명으로 집계됐습니다.

이는 2019년 말(2502만 4942명)에 비해 79.6% 급증한 수치입니다.

 

코스피 상장 기업 752개 사의 소액주주 수는 1년 전보다 85.1% (2551만 3337명) 늘었고, 코스닥 기업(1,289개)의 경우 72.8%(818만426명) 늘었습니다.

소액주주 수가 가장 많이 증가한  기업은 삼성전자로, 1년 새 158만 5656명 늘어나 280% 급증했습니다./hyk@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증권부

jjss1234567@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