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L이앤씨, 반복 업무 대신하는 RPA 로봇 '디노' 현장 도입

부동산 입력 2021-01-22 09:56:16 지혜진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DL이앤씨 직원들이 RPA 업무 자동화 도입을 설명하는 피켓카드를 들고 있다. [사진=DL이앤씨]

[서울경제TV=지혜진기자] DL이앤씨가 로봇 기술을 활용해 디지털 전환을 가속화하고 있다.


DL이앤씨는 클라우드 방식의 로봇 프로세스 자동화(RPA: Robotic Process Automation) 기술을 도입, RPA 로봇의 이름을 '디노(DINNO)'라고 지었다고 22일 밝혔다. RPA는 사람이 처리해야 하는 반복적이고 정형화된 업무를 소프트웨어 로봇이 대신하게 하는 기술이다. 


디노는 DL 이노베이션(Innovation)의 줄인말로 직원들이 보다 가치 있는 혁신 업무에 집중하도록 지원하겠다는 의미를 담았다. 디노는 현재 △최신 법규 변동사항 모니터링 △원자재 시황자료 수집 △협력업체 근황 뉴스 업데이트 △온라인 최저가 모니터링 △전표 발행 등의 업무를 처리하고 있다. 디노의 업무량을 사람의 업무량으로 환산하면 연간 1만 시간에 달한다. 


DL이앤씨는 디노를 현장에 빠르게 도입해 올해 말까지 8만 시간의 업무를 처리하도록 할 계획이다.


디노 외에도 DL이앤씨는 디지털 혁신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빅데이터, 인공지능(AI)를 활용해 스마트 건설을 구현하고 최신 정보통신(IT) 기술과 첨단 건설 공법을 결합해 업무 효율성, 원가 혁신, 생산성 향상 등의 효과를 나타내고 있다. 


DL이앤씨 IT기획팀 황문창 부장은 "RPA를 포함해 다양한 디지털 기술을 적극적으로 도입해 디지털 혁신을 가속화하겠다"고 말했다. /heyjin@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지혜진 기자 부동산부

heyjin@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