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교습소 폐쇄

정치·사회 입력 2021-01-14 17:30:05 임태성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교습소 관련 확진 판정 15명…방역 및 검사 실시

경기 안산시 단원구 안산시청사. [사진=안산시]

[서울경제TV=임태성 기자] 경기 안산시는 14일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한 단원구 고잔동 소재 A교습소를 폐쇄조치했다.

 

A교습소에서는 지난 12일 한 학생이 첫 확진 판정을 받은 이후 이날까지 모두 8(교사 1·학생 7)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감염경로는 조사 중이다또한 이들의 가족 7명도 확진 판정을 받아 A교습소 관련 확진자는 모두 15명이다시는 감염병예방법에 따라 이날부터 상황 종료 시까지 A교습소를 폐쇄조치 했으며, 확진자들이 다녀간 시설, 접촉자에 대한 방역 및 검사를 실시하고 있다한편 A교습소에는 교사 1명과 학생 19명이 다녔으며, 확진 판정을 받지 않은 학생들은 모두 자가격리 중이다./news@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