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업계, 커지는 구독경제 시장 공략

금융 입력 2021-01-13 20:06:50 양한나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코로나19 이후 집콕 문화 확산으로 구독경제 시장이 커지면서 카드사들이 관련 상품을 내놓고 있습니다. 


신한카드는 음악 스트리밍과 온라인 도서상품권 등을 이용할 수 있는 뮤직북 서비스를 시작했고, 롯데카드는 스트리밍 업종 결제 할인과 카셰어링 서비스 가입 이벤트를 진행 중입니다. 


우리카드는 넷플릭스, 유튜브 프리미엄, 멜론 등 스트리밍 업종을 할인해주고 있고, 현대카드는 반려견 용품을 정기 배송해주는 펫팩 구독 서비스를 론칭했습니다.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지난해 구독경제 시장 규모는 40조원으로 지난 2016년 26조원에서 4년 만에 16조원 급증했습니다. /one_sheep@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양한나 기자 금융부

one_sheep@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