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험·계 위장 유사수신업체 ‘주의보’

금융 입력 2020-11-23 19:20:17 수정 2020-11-24 09:49:21 양한나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양한나기자]
최근 유사수신 업체들이 보험상품 구조를 활용하거나 전통적 계모임을 위장하는 등 진화한 수법을 쓰고 있어 소비자들의 주의가 요구됩니다
.


금융감독원은 원금과 고수익을 동시에 보장한다고 유혹하는 유사수신 업체들의 투자권유에 대해 소비자경보
주의를 발령했습니다.


올 들어 지난
10월까지 금감원 불법사금융 신고센터에 접수된 유사수신 신고·상담은 555건으로 작년 동기 대비 41.6% 증가했습니다.


금감원은 이중 구체적인 혐의가 드러난
51, 77개사에 대해 수사당국에 수사를 의뢰했습니다.


유사수신 피해를 입은 경우 설명회 자료
, 거래내역, 녹취파일 등 증빙자료를 확보해 경찰에 신고하거나 금감원 신고센터에 제보할 수 있습니다./one_sheep@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양한나 기자 금융부

one_sheep@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