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종규 KB금융 회장 3연임 확정…우리사주 추천 부결

금융 입력 2020-11-20 13:58:30 정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20일 오전 임시주주총회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는 윤종규 KB금융지주 회장 [사진=KB금융지주]

[서울경제TV=정순영 기자] 윤종규 KB금융지주 회장의 20일 열린 임시주주총회에서 재연임이 공식 확정돼 3번째 임기를 시작한다. 


이날 오전 임시주주총회에 상정된 안건은 윤종규 회장 사내이사 선임안, 허인 KB국민은행장 기타비상무이사 선임안, 윤순진 서울대 환경대학원 교수·류영재 서스틴베스트 대표 등 사외이사 선임안 등 4건이다.


이 중에서 윤종규 회장과 허 행장 선임 안건은 출식주식수 기준 각 97.32%, 97.45%로 원안대로 의결되고, 류제강 우리사주조합장 등이 추천한 사외이사 선임안 2건은 4.62%, 3.80% 등 낮은 찬성률로 부결됐다.


앞서 국민연금과 의결권 자문사 ISS가 우리사주조합의 사외이사 추천안건에 대해 반대 의사를 표시한 바 있다. 


이에 대해 윤 회장은 이날 "이사회가 주주제안에 대해 의견내는 게 이해상충 아니라는 법률자문을 받았다"면서 "노조 추천에 대해 권유하는 건 우리사주조합도 다른 주주와 동일하게 적절한 절차를 거쳐서 하는게 어떠냐고 했는데 계속 직상정하고 있다"고 말했다. 


셀프 연임 지적에 대해 윤 회장은 "오해가 있어서 회장 추천에서 제가 빠진 것"이라고 설명했다.


윤 회장은 이날 개회인사에서 "KB금융그룹은 철저한 리스크관리 성과와 안정적인 수익성을 인정받았지만 경제 불안과 언택트 확산, 빅테크의 금융업 진입 등 지속성장 우려가 있는 것도 사실"이라며 "임직원은 평생 금융 파트너로 가장 사랑받는 넘버원 금융그룹, 넘버원 플랫폼으로 거듭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binia96@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순영 기자 금융부

binia96@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