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파스넷, KVM내장 망분리 MiniPC 공공기관 공급 확대

증권 입력 2020-11-19 09:14:51 배요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KVM내장 망분리 MiniPC.[사진=오파스넷]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오파스넷은 KVM내장 망분리 MiniPC가 한국고용정보원, 중앙선거관리위원회, 국립환경과학원, 중랑구청 등에 제품을 공급하기 시작했으며, 연말까지 약 250여대 이상을 추가해 올해 총 650여대를 공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오파스넷 MiniPC는 KVM내장 망분리 제품과 일반 업무용 모두 공급 가능하며 공공/금융기관의 지속적인 해킹 및 침해사고 증가에 대한 근본 방지대책으로 망분리 확산이라는 대외적인 환경 속에서 안전한 정보통신 환경을 제공하고 공간 활용 및 효율적인 업무에 최적화되어 물리적 지속적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또한 에너지 이용 효율화 기술을 활용하여 녹색인증 특허출원을 진행 중이며 2021년초에는 특허출원 및 녹색인증을 획득할 것으로 예상된다. 


회사 관계자는 “2021년에는 대형 공공기관 등에서 물리적 망분리용 미니PC 대개체 사업이 예정되어 조달시장에서 5,000여대 이상의 판매가 기대된다”며 “데스크톱 컴퓨터에 대해 지속적으로 강화된 보안이 요구되기에 정부기관 뿐만 아니라 일반 기업에서도 망분리 및 일반 업무용 MiniPC의 수요가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byh@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배요한 기자 증권부

byh@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