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양證 “파워넷, 신규사업으로 중장기 성장 동력 확보“

증권 입력 2020-10-22 09:10:10 이소연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한양증권은 22일 파워넷에 대해 “캐시카우인 가전제품 전력변환장치(SMPS) 사업을 바탕으로 배터리관리시스템(BMS) 및 배터리 팩 신규 사업과 함께 밸류에이션 재조정이 이뤄질 것”이라고 평가했다. 별도의 투자의견과 목표주가는 제시하지 않았다. 


송유종 연구원은 “파워넷은 IT 제품 및 가전제품 전력변환장치(SMPS)를 주력으로 생산하며, 글로벌 점유율 1위 TV 세트업체에서 생산하는 55인치 및 66인치 대형 TV에 SMPS를 독점 공급 중”이라며 “국내 TV 세트업체의 LCD TV 판매량 증가로 올해 연간 최대 실적 전망이 된다”고 설명했다. 이어 “3분기 실적은 매출액 460억원(+27% YoY)과 영업이익 23억원(-17% YoY)이 예상된다”며 “최대 고객사인 글로벌 점유율 1위 TV 세트업체의 3분기 가전(CE) 부문 TV 판매량 증가로 파워넷의 SMPS 출하도 지난 분기 대비 55% 이상 증가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또한 “코로나19 영향으로 TV 및 IT 제품 수요가 증가하며 올해 연말까지 국내 LCD TV 패널 사업 철수를 계획했던 국내 패널사들이 8세대 LCD 생산라인 연장을 최대 1년까지 늘리겠다고 발표했고,  중국 BOE 또한 기존 8세대 LCD 패널 공장을 TV에서 IT 패널 생산으로 전환해 내년 TV 및 IT 제품 수요가 지속 확대돼 파워넷은 디스플레이향 SMPS 수혜를 입을 수 있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송 연구원은 “디스플레이 및 AV향 SMPS 출하 확대로 올해는 매출액 1,510억원과 영업이익 71억원으로 연간 최대 실적이 전망된다”며 “뿐만 아니라 2021년에는 국내 TV 고객사의 55인치 및 65인치 신규 모델 수주와 코웨이 및 HP향 생활가전 부문 매출 확대로 실적 성장을 견인해 연간 1,710억의 매출을 기록할 수 있을 것”이라고 분석했다. /wown93@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소연 기자 증권부

wown93@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