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 6,700억원 규모 필리핀 남북철도 공사 수주

부동산 입력 2020-09-21 13:03:38 지혜진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현대건설 필리핀 남북철도 1공구 위치도. [사진=현대건설]

[서울경제TV=지혜진기자] 현대건설은 지난 18일 필리핀 교통부에서 발주한 총 6,700억원 규모의 필리핀 남북철도 제1공구 공사 낙찰통지서를 접수했다고 21일 밝혔다. 


현대건설은 주관사로 당사분은 약 3,838억원이다. 현지업체인 메가와이드와 토공 전문건설사 동아지질과 공동수주했다.


이번 공사로 현대건설은 1986년 ADB(Asian Development Bank, 아시아개발은행) 본부 신축공사 수주에 이어 34년 만에 필리핀 건설시장에 다시 발을 들이게 됐다.


필리핀 남북철도 제1공구 공사는 마닐라 북부 말로로스와 클락을 연결하는 총연장 약 53km의 건설사업 일부다. 총 5공구 중 제1공구는 지상 역사 2개와 약 17km 고가교를 세우는 프로젝트로, 공사 기간은 착공일로부터 48개월이다.


필리핀 정부는 남북철도가 완공되면 수도 마닐라와 클락 간 이동시간이 획기적으로 단축될 것으로 전망한다. 


현대건설은 이번 수주를 통해 필리핀 인프라 시장에 발을 들인 만큼 향후 발주 예정인 남부노선 프로젝트 수주에서도 유리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최근 필리핀은 두테르테 대통령의 "빌드, 빌드, 빌드(Build·Build·Build)" 정책에 따라 계속해서 대규모 인프라 개발이 이뤄지고 있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이번 수주는 코로나19라는 열악한 환경 속에서 거둔 성과"라며 "현대건설의 축적된 철도공사 기술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필리핀에 완성도 높은 인프라 시설을 구축하겠다"고 말했다. /heyjin@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지혜진 기자 부동산부

heyjin@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