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고덕강일·과천지식정보타운 등 ‘공공택지 아파트’ 4만3,000가구 봇물

부동산 입력 2020-08-13 07:54:06 정창신 기자 1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하반기 공공택지에서 공급되는 주요 분양물량. [자료=닥터아파트]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서울 고덕강일지구를 비롯해 과천지식정보타운, 위례신도시, 경산 하양지구 등 전국 공공택지에서 연말까지 43,000여가구가 쏟아진다. 분양가상한제가 적용되는 공공택지 내 아파트라 인근 시세보다 저렴한 만큼 실수요자들의 관심이 집중될 전망이다. 

 

13일 닥터아파트에 따르면 전국 공공택지에서 연말까지(8~12) 51개 단지 43,642가구가 공급된다. 지역별로는 수도권 서울 고덕강일지구, 위례신도시, 과천지식정보타운 등 35개 단지 3109가구 충청권 내포신도시, 대전 갑천지구 등 9개 단지 8,319가구 영남권 경산 하양지구, 부산 에코델타시티 등 4개 단지 2,734가구 호남권 완주 삼봉지구, 무안 오룡지구 등 3개 단지 2,480가구이다.(오피스텔, 임대, 신혼희망타운 제외)

 

공공택지는 정부, 한국토지주택공사(LH), 지방자치단체 등 공공기관이 주도적으로 개발하는 땅으로 교통망과 교육, 편의시설 등 도시가 계획적으로 개발되는 것이 특징이다. 특히, 분양가상한제가 이미 적용돼 분양가가 시세보다 저렴하다.

 

권강수 한국창업부동산정보원 이사는 공공택지 내 아파트는 까다로운 청약조건과 상대적으로 긴 전매제한에도 불구하고 분양가가 인근 도시의 전셋값 수준인 곳이 많아 청약시장에서 인기가 높다오는 9월 분양부터 공공택지 특별공급 비중이 확대되는 등 젊은 층의 내 집 마련 기회가 높아진 만큼 실수요자라면 입지, 상품, 미래가치 등을 꼼꼼히 따져 청약에 나서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분양권 전매제한 강화에도 불구하고 시세보다 저렴한 공공택지 아파트 분양에 수만명이 몰리고 있다.

실제 지난 6월 경기 동탄2신도시에서 분양한 동탄역 헤리엇은 특별공급을 제외한 375가구 모집에 56,047명이 몰리며, 평균 149.511순위 청약을 마감했다. 지난 2월 경기 하남 위례신도시 A3-10블록에서 분양한 위례신도시 중흥S클래스426가구 모집(특별공급 제외)1순위에만 44,448명이 몰리며 104.31의 청약경쟁률을 기록했다.

 

지방도 분위기는 비슷하다. 지난 6월 대전 둔곡지구에서 분양한 대전 둔곡 우미린406가구 모집(특별공급 제외)25,965명이 몰리며, 평균 63.95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수도권 공공택지는 분양가 수준 및 조정대상지역(투기과열지구)에 따라 3년에서 최대 10년까지 전매제한이 적용된다. 전매기간이 짧은 지방 공공택지의 경우 현재 전매제한 기간이 1~3년으로 지난 5월 발표된 주택법 시행령 개정안에 따라 이르면 이달부터 3년에서 최대 4년으로 전매제한이 강화될 예정이다.

 

이 같은 상황에서 건설사들도 알짜 공공택지에 아파트를 속속 공급한다.

금호산업은 오는 9월 경북 경산시 하양지구 A6블록에서 경산 하양 금호어울림을 분양한다. 지하 2, 지상 최고 29, 5개 동, 단일 전용면적 59, 626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단지 인근에 고등학교, 중학교, 유치원 등이 신설될 예정이며, 명문학교인 무학고, 하주초, 하양여고 등이 가깝다. 지구 내 상업지구(예정)가 가깝고, 하나로마트, 메가박스 등이 인접해 있다. 경산지식산업지구가 가까운 직주근접 단지로 출퇴근이 편리하고, 인근에 대구도시철도 1호선 하양역이 예정돼 있다. 단지 옆에 근린 공원이 예정돼 있고, 금호강 명곡지 등의 주거 환경을 갖췄다.

 

대우건설은 오는 9월 경기 하남시 감이동 하남감일지구 중심상업용지1블록에서 감일 푸르지오를 분양한다. 지상 최고 29, 전용면적 84·114, 496세대 규모의 주상복합 단지로 조성된다. 근린공원과 역사공원이 가까워 주거 환경이 쾌적하고, 감일고(예정) 및 초등학교 부지가 인근에 예정돼 있다. 단지 내에는 지하 1, 지상2, 38,564규모의 아클라우드 감일상업시설이 조성돼 편리한 원스톱 생활이 가능할 전망이다.

 

우미건설은 오는 9월 부산 강서구 강동동 에코델타시티 27블록에서 에코델타시티 우미린을 분양한다. 지구 내 첫 분양단지로 전용면적 84~110, 880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단지 인근에 중학교와 초등학교 부지가 예정돼 있다.

 

현대건설과 계룡건설은 오는 10월 서울 강동구 강일동 고덕강일지구 5블록에서 힐스테이트 고덕강일(가칭)’을 분양한다. 전용면적 84·101, 809가구 규모로 조성될 예정이다. 단지 인근에 초등학교, 중학교 부지가 예정돼 있으며, 은가람중학교도 가깝다. 강일IC를 통한 서울외곽순환도로 올림픽 대로 진출입이 쉽다. 5호선 연장에 따라 강일역(예정)도 신설될 예정이다.

 

금강주택은 오는 11월 경기 화성시 동탄2신도시 A59블록에서 동탄 금강펜테리움(가칭)’을 분양할 예정이다. 전용면적 60~85708가구와 전용 84초과 395가구 등 총 1,103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단지 인근에 초등학교와 고등학교가 예정돼 있으며, 근린공원이 가깝다.

 

이밖에 LH는 오는 10월 경기 하남 학암동 위례신도시 A3-3a블록에서 위례신도시 A3-3a 공공분양’ 252가구를, 같은 달 신동아건설과 우미건설이 경기 과천시 갈현동 과천지식정보타운 S8블록에서 과천지식정보타운 S8블록 공공분양’ 608가구를 각각 공급할 계획이다. /csjung@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부동산팀

csjung@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