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투 “LG, 대규모 현금 활용 주주가치 제고 기대”

증권 입력 2020-08-04 08:53:43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하나금융투자는 4일 LG에 대해 “자회사 구조조정을 통해 확보한 현금을 적극 활용해 주주가치 제고 가능성을 기대한다”며 투자의견은 ‘매수’를 유지했고 목표가는 12만4,000원으로 제시했다.

최정욱 연구원은 “최근 LG는 상장 자회사부터 비상장 자회사까지 전 계열사에 걸친 사업 포트폴리오 조정을 단행했다”며 “그룹 전체 자회사를 아우르는 적극적인 포트폴리오 조정을 통해 LG의 주요 자회사 4개사가 확보한 현금은 2017년 이후 내역만 합산하더라도 약 2.7조 원을 웃돌고 지주회사 차원에서도 자회사 및 사업부의 현금화를 진행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현금활용 방법으로 투자를 통한 순자산가치를 늘리거나 배당을 통한 주주 환원을 고려할 수 있다”며 “두 방식 모두 주주가치 제고 측면에서 긍정적”이라고 분석했다.

최 연구원은 “LG는 투자형 지주회사는 아니지만 투자 재원이 확보된 만큼 전향적인 태도 변화가 기대된다”며 “최근 LG의 행보를 고려시 포트폴리오 확장이 예상되는 곳은 단연 전기차와 자율주행차 분야”라고 전망했다. 또 “CVC의 제한적 보유가 가능해짐에 따라 펀드투자→직접투자→인수합병 과정을 통해 비교적 안전한 방식으로 국내외 전반에 걸친 포트폴리오 확장이 가능하다”고 덧붙였다.

그는 “최대주주의 상속세 재원 마련 이슈도 있는 만큼 배당 확대의 명분과 유인은 충분한 상황”이라며 “구광모 회장의 연간 상속세 납부 규모 등을 고려할 때 올해 주당배당금(DPS)은 약 250원 이상 상향될 것”이라고 평가했다./jjss1234567@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증권팀

jjss1234567@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