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투 “DGB금융, 2분기 비은행 부문 실적 호조 기대”

증권 입력 2020-07-15 08:20:11 이소연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하나금융투자는 15일 DGB금융에 대해 “코로나 추가 충당금 발생에도 불구하고 비은행 부문 실적이 상당한 호조세를 보일 것”이라며 투자의견 매수, 목표주가 6,500원을 유지했다.


최정욱 연구원은 “DGB금융의 올 2분기 추정 순익은 875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0.6% 감소하겠지만 컨센서스인 700억원대는 큰 폭으로 상회할 전망”이라며 “비은행 부문 중 ‘증권’은 채권매매익과 PF관련익이 크게 증가할 것으로 추정되고, ‘보험’도 채권관련익 증가, ‘캐피탈’은 이자이익 증가로 분기 최대 실적이 예상된다”고 설명했다. 


최 연구원은 “대구은행도 타행과 마찬가지로 금융당국 권고 코로나 추가 충당금을 약 250억원 가량으로 적립한 것으로 추정된다”며 “충당금 추가 적립에 타행보다 보수적인 수치를 적용한 것으로 알려져 추후 은행권 전체적으로 추가 조정이 한 번 더 발생한다고 하더라도 영향은 상대적으로 크지 않을 전망”이라고 분석했다. 


이어 “지난 1분기 그룹 보통주자본비율은 9.14%까지 하락했는데, 3분기 바젤3 최종안 조기 시행 시 약 20~30bp의 자본비율 상승 효과가 발생하고 여기에 더해 연내 그룹 내부등급법까지 승인될 경우 약 270bp 내외 추가 상승이 예상된다”며 “이에 따라 보통주자본비율은 12%에 육박하게 될 전망으로, 자본 관련 우려는 다소 완화될 수 있을 것”이라고 평가했다. /wown93@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소연 기자 증권팀

wown93@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