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영그룹, 나주CC 40만㎡ 땅 한전공대 기증

부동산 입력 2020-06-29 14:37:06 수정 2020-07-01 14:56:43 정창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앵커]

부영그룹이 전남 나주에 들어서는 한전공대에 40만㎡의 땅을 기증했습니다. 이 땅 감정가액은 806억원에 달하는데요. 부지를 마련할 비용이 해결된 한전공대는 오는 2022년 3월 개교를 순조롭게 진행할 것으로 관측됩니다. 정창신기자입니다.


[기자]

어제(28일) 서울 중구 부영그룹 사옥에서 ‘한전공대 설립부지 기부증서 전달식’이 열렸습니다.

부영그룹이 지난해 8월 전남 나주시 빛가람동에 있는 나주부영CC 75만㎡ 땅 중 40만㎡를 한전공대에 기증하기로 한 약속을 지킨 겁니다.

이 땅은 한전공대를 짓는데 쓰이는데 감정가액으로 806억 원에 달합니다.


[싱크] 이세중 / 부영그룹 회장 직무대행

“우리나라 에너지 기술의 세계화 특화를 위한 뜻 깊은 일이라 생각해 저희는 한전공대가 더욱 발전할 수 있도록 여러모로 더욱 지원할 생각을 갖고 있습니다”


한전공대는 정원 1,000명(대학원 600명·학부 400명) 규모의 에너지공학 특화 대학으로 설립됩니다.

특히, 대학과 연구기관, 기업이 에너지 클러스터를 형성해 호남지역의 경제 발전에도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습니다.


[싱크] 김회천 / 한국전력 부사장

“한전공대는 부영그룹과 이중근 회장님의 뜻을 이어서 기증하신 부지가 미래 에너지 전문 인재 양성을 위해 소중하게 사용될 것을 약속드립니다”


오늘부터 나주CC 부지 40만㎡가 한전공대로 소유권이 이전되면서 한전공대 설립은 탄력을 받을 것으로 관측됩니다.

서울경제TV 정창신입니다. /csjung@sedaily.com


[영상편집 강현규]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부동산팀

csjung@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