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證“셀트리온헬스케어,미국향 수출증가 하반기 지속…목표가↑”

증권 입력 2020-06-17 08:10:30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SK증권은 17일 셀트리온헬스케어에 대해 “ 미국향 수출이 증가하면서 실적 고성장세가 하반기에도 이어질 전망”이라며 투자의견 매수, 목표주가 는 14만원으로 상향 조정했다.

이달미 연구원은 “셀트리온헬스케어의 미국향 매출비중은 하반기로 갈수록 더욱 상승할 전망”이라며 “ 2020 년 하반기 미국 내에서 트룩시마와 허쥬마의 본격적인 매출 발생이 예상된다”고 설명했다이어“인플렉트라는 UHC 에 등록된 이후 안정적인 매출발생이 지속 될 전망”이라고 덧붙였다.
 

이 연구원은 “혈액암 치료제인 트룩시마와 유방암 치료제인 허쥬마는 미국 런칭 초기 시점부터 꾸준한 시장 점유율 상승률을 보이고 있다”며 “트룩시마의 경우 미국 런칭 5 개월만에 시장점유율 7.9%를 달성하였고, 허쥬마는 2020 년 3 월 미국에 런칭되어 향후 매출 증가 가능성이 높다”고 분석했다.

이어 “트룩시마와 허쥬마는 모두 항암제로서 이익률이 높기 때문에 이 두 제품으로 인한 이익률 개선세는 하반기에도 지속 될 것”으로 판단했다.

그는 “코로나19 에 따른 이동 제한에도 불구하고 여타 산업대비 높은 실적 성장세를 보이고 있는 점을 긍정적으로 판단한다”고 덧붙였다./jjss1234567@naver.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증권팀

jjss1234567@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