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MB, M&A 본격 착수…"긍정적 평가 받겠다"

산업·IT 입력 2020-06-09 17:41:38 수정 2020-06-09 18:06:20 윤다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윤다혜기자] 케이블방송사인 CMB가 매각을 공식화했다.
 

이한담 CMB 회장은 9일 "매각을 위한 M&A(인수합병)에 본격 착수하겠다"며 "구성원들이 새로운 비전을 갖고 한국 미디어 산업을 한층 더 발전시켜 나아갈 수 있는 터전을 마련해 줘야 한다는 엄중한 결심으로 어렵게 결정했다"고 말했다. 이어 "55년 동안 한국 유료방송사를 지켜온 CMB의 역사와 잠재적인 능력이 긍정적인 평가를 받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CMB는 지난 1965년 창업주 이인석 명예회장이 중앙음악방송 설립한 이후 55년간 국내 유료방송 역사를 이끌어왔다. 현재 서울 영등포·동대문을 비롯, 대전 광주 대구 등 광역도시 중심 11개 방송권역에서 150만 방송가입자와 20만 인터넷 가입자를 보유하고 있다.
 

CMB는 2014년 국민복지 향상을 위해 허용된 8VSB 방송 서비스를 국내 최초로 도입했으며, 2018년 8VSB 방식으로 100% 디지털 전환을 완료했다.
 

이 회장은 "통신사와 신의에 바탕을 둔 협의를 신속히 마무리할 것"이라며 "구성원들의 처우 보장에 가장 중점을 둬 직원들이 지속적으로 일할 수 있는 터전이 되도록 협의하겠다"고 강조했다. /yunda@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윤다혜 기자 경제산업팀

yunda@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