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홈쇼핑 6개사, 지역 농수산물 소비촉진 앞장

산업·IT 입력 2020-05-21 18:26:50 수정 2020-05-21 18:31:49 문다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無수수료 또는 평균수수료율 절반 이하로 총 54회 편성‧방송

[사진=김효석 쇼호스트 아카데미, 로엘 쇼호스트 아카데미, 이원석 쇼호스트 아카데미]

[서울경제TV=문다애 기자] 한국TV홈쇼핑협회 6개 회원사(GS, CJ, 현대, 롯데, NS, 홈앤)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농수산물의 판로확대를 위해 5~6월 총 54회의 판매방송을 한다고 21일 밝혔다. 홈쇼핑사별로 3회에서 31회 편성방송에 나서며사별로 10월까지 추가 편성을 위해 20여 업체와 협의중이다.


방송 대상은 충남, 경남, 전남, 해양수산부추천했거나, TV홈쇼핑협회가 진행해왔던 지역입점설명회 또는 각 홈쇼핑사발굴한 강원, 경북, 전북, 충북 등 8개 광역지자체의 업체중에서 선정했다. 34개 업체, 지역별로는 전남 18, 충남 15, 강원 8, 타 지자체가 각 2회 이상의 방송 기회를 갖게 됐다. 평소 홈쇼핑 방송에서 접하기 어려웠던 갓김치, 청국장, 시래기, 젓갈류, 조개류, 해조류 등을 선보인다. 물량 부족 등의 이유로 홈쇼핑 방송이 어려운 업체는 인터넷몰에 입점한 경우도 있다.


긴급 편성방송을 위해 일반적인 홈쇼핑 입점 때 거쳐야 하는 문턱을 대폭 낮췄다. 각 사별로 운영하는 사회적기여 방송제도를 통해 협력업체사 부담하는 수수료가 전혀 없거나 배송비, 카드수수료 등 기본비용만 내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기본비용만 내는 경우 업계 평균수수료율의 절반 이하 수준이다.


지역 농수산물 돕기 방송은 지난달 3일 최기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홈쇼핑 대표자간 화상 간담회의 코로나19 피해 기업지역 지원 논의의 결실이. 지난 422일 정세균 국무총리는 홈쇼핑 업계에서는 5월 중 지역 특산 농수산물 판매방송을 특별편성할 예정이며 방송협조와 함께 어려운 지역사정을 감안해 파격적으로 수수료를 낮추고 대금도 선지급하기로 한 홈쇼핑 업계에 감사하다"고 말하며 언택트 소비시대 TV홈쇼핑의 긍정적 역할에 격려를 보냈다.


조순용 TV홈쇼핑협회장“TV홈쇼핑은 고객과 직접 접촉하지 않고도 많은 물량을 전국 각지에 골고루 전파할 수 있는 유통방송플랫폼이라는 기능을 가지고 있다이번과 같은 국가적 위기 상황에서 산업의 존재가치 보여줄 수 있도록 업계합심하여 노력하고 있다말했다./dalove@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문다애 기자 경제산업팀

dalove@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