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불매운동 영향?…유니클로 자매 브랜드 지유, 한국 매장 철수

산업·IT 입력 2020-05-21 18:05:32 수정 2020-05-21 18:15:12 문다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지유 롯데월드몰점.[사진=에프알엘코리아]

[서울경제TV=문다애 기자] 일본 불매운동과 코로나19 여파에 유니클로의 자매 브랜드 지유가 국내 오프라인 매장을 철수한다.

지유를 운영하는 에프알엘코리아는 "오는 8 전후로 한국 오프라인 매장 운영을 중단한다"고 밝혔다. 지난 2018년 9월 한국에 첫 매장을 오픈한지 1년8개월만의 철수다. 지유는 현재 개의 오프라인 매장과 온라인 스토어를 운영하고 있다.

오프라인 매장 철수에 대해 지유는 "코로나19 인한 영향 이커머스를 포함한 비즈니스 구조 변화의 필요성 다양한 요인들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나 영업 중단의 핵심적인 이유는 지난해 일본이 한국에 대한 수출규제를 단행하며 일본 불매운동이 일었고, 이 영향 때문이라는 게 업계의 중론이다. 실제로 지난 2018년 9월부터 지난해 8월까지 에프알엘코리아의 영업이익은 1,994억원으로 전년 동기간에 비해 14.9% 줄었다.

한편 지유 온라인 스토어는 7 말까지 운영하며 향후 유니클로 온라인 스토어를 통해 일부 제품을 판매한다는 방침이다./dalove@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문다애 기자 경제산업부

dalove@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