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경그룹, 항공사업 위기 극복한다…AK홀딩스에 이석주 사장 선임

산업·IT 입력 2020-05-12 11:36:56 수정 2020-05-12 11:55:34 문다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상반기 사장단 인사 단행…포스트 코로나 선제적 대응

새롭게 임명된 이석주 AK홀딩스 대표이사 사장.[사진=애경그룹]

[서울경제TV=문다애 기자] 애경그룹이 상반기 인사를 통해 지주회사인 AK홀딩스 사령탑에 이석주 제주항공 대표이사를 선임하며 항공사업 위기극복을 위한 의지를 드러냈다. 애경그룹은 핵심 계열사인 제주항공과 애경산업을 중심으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위기경영체제를 가동한다는 방침이다.

애경그룹은 내달 1일자로 AK홀딩스를 비롯해 제주항공, 애경산업, 애경유화, 애경화학 5 회사에 대한 상반기 사장단 인사를 단행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사장단 인사는 5명의 대표이사와 1명의 CFO 선임 6 규모로, 포스크 코로나에 선제적 대응을 위한 차원이다. 


주요내용을 살펴보면 이석주 제주항공 대표이사가 AK홀딩스 대표이사 사장으로, 임재영 애경유화 대표이사가 애경산업 대표이사 부사장으로 이동했다. 박흥식 애경화학 대표이사가 애경유화 대표이사 부사장으로, 표경원 애경유화 전무가 애경화학 대표이사 전무로, 김주담 애경화학 상무가 애경유화 CFO 자리를 옮겼다. 외부 발탁으로 제주항공 대표이사에 아시아나항공 출신의 항공전문가 김이배 부사장을 영입했다. 이를 통해 제주항공의 위기극복과 미래 도약을 위한 토대 구축을 도모할 계획이다.


애경그룹이 5 사장단 인사를 단행한 것은 포스트 코로나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차원. 애경그룹 관계자는 "불확실한 대내외 경영 환경에 능동적으로 대처하고 제주항공과 애경산업을 중심으로 위기경영체제를 가동하기 위함"이라고 설명했다. 


항공사업의 위기극복을 위해 아시아나 출신의 항공전문가인 김이배 부사장을 제주항공 대표이사로 깜짝 발탁했다. 또한 애경유화 임재영 대표를 애경산업 대표이사로 선임해 안정적 제품경쟁력을 바탕으로 글로벌 사업의 본격 확장을 이끌어낼 계획이다. 특히, 제주항공 대표이사인 이석주 사장을 애경그룹지주회사 AK홀딩스 대표이사 사장으로 임명하며 그룹과 제주항공 간의 공조를 더욱 강화해 항공사업의 위기를 극복하고 제주항공의 사업혁신을 이뤄낼 계획이다.


애경유화 박흥식 대표와 애경화학 표경원 대표는 글로벌 화학산업에 대한 지식과 경험을 토대로 화학사업의 글로벌화를 위한 근본적인 경쟁력 강화에 총력을 기울인다는 방침이다./dalove@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문다애 기자 경제산업팀

dalove@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