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 싱가포르 5,500억 원 ITTC 공사 수주

부동산 입력 2020-04-20 09:27:20 수정 2020-04-20 09:27:24 지혜진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싱가포르 철도종합시험선로 ITTC(Integrated Train Testing Centre) 조감도. [사진=GS건설]

[서울경제TV=지혜진기자] GS건설이 코로나19로 해외수주가 위축된 가운데 싱가포르에서 5,500억 원(63,950만 싱가포르달러) 규모의 공사를 따냈다. 

 

GS건설은 싱가포르 육상교통청(LTA, Land Transport Authority)이 발주한 철도종합시험선로 ITTC(Integrated Train Testing Centre) 프로젝트를 수주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프로젝트는 기존 골프장 부지에 총 3개의 테스트 트랙을 설치해 차량, 신호, 통신, 철도 용품을 사용 전 테스트할 수 있는 철도종합시험센터를 짓는 공사다. 시공사가 설계와 시공까지 제안하는 디자인-빌드(Design-Build) 입찰방식이다. GS건설은 이 공사를 단독으로 수주했으며, 2024년 말 준공 예정이다.

 

GS건설은 오송 철도종합시험선로의 시공 경험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기술력을 인정받았다. GS건설이 지은 오송 철도종합시험선로는 국내 최초 철도시험 전용 선로로 최고 속도 시속 250km까지 주행할 수 있다.

 

오송 철도종합시험선로 운용기관인 한국철도기술연구원은 GS건설의 이번 수주에 도움을 주기도 했다. 업무협약을 맺고 오송 시험선의 기획, 자문, 운영 등을 통해 축적된 노하우를 전수해준 것이다.

 

GS건설은 이번 프로젝트 수주로 싱가포르 LTA 공사 9, 43,000억 원에 달하는 누적액을 기록했다.

 

이상기 GS건설 인프라 부문 대표는이번 수주는 GS건설이 국내 최초의 오송 철도종합시험선로를 턴키(설계시공일괄입찰) 방식으로 수행한 점과 그동안 싱가포르의 여러 프로젝트를 안전하고 성공적으로 수행한 점을 인정받은 덕분이다라고 설명했다. /heyjin@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지혜진 기자 부동산팀

heyjin@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