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혈장치료 기대감…에스맥·레몬 등 관련주 급등

증권 입력 2020-04-07 13:56:59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 코로나19 중증환자 2명이 완치자의 혈장을 이용한 치료를 받고 완치됐다는 소식에 에스맥, 레몬, 시노펙스 등의 주가가 강세다.

이들 업체들은 오후 들어 매수세가 집중적으로 몰리며 오후 1시 52분 현재 에스맥은 11.38% 상승한 1,370원, 레몬은 20.43% 오른 1만6,850원, 시노펙스는 13.92% 상승한 3,150원에 거래되고 있다.

연세대 세브란스병원 최준용 감염내과 연구팀은 코로나19 중증 환자 2명을 대상으로 완치자의 혈장을 주입한 결과, 2명 모두 완치됐으며 1명은 퇴원했다고 7일 밝혔다. 이번 연구결과는 대한의학회지(Journal of Korean Medical Science) 최신호에 실렸다. 연세대 연구팀에 따르면 코로나19 환자에게 혈장치료를 시행한 것은 이번이 최초다.

에스맥은 자회사 다이노나가 혈장으로부터 바이러스 차단 항체를 추출할 수 있는 기술을 보유하고 있으며, 레몬은 혈장 분리막 연구개발 실적을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시노펙스의 경우 혈장분리용 멤브레인 제품개발에 성공한 바 있다./jjss1234567@naver.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증권부

jjss1234567@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