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사태에도 2월 경상수지 흑자폭 확대

경제·사회 입력 2020-04-07 08:38:37 수정 2020-04-07 08:41:05 전혁수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서울경제TV]

[서울경제TV=전혁수 기자] 코로나19 사태에도 2월 경상수지 흑자 폭이 작년 같은 달 보다 확대됐다.


7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국제수지 잠정치 통계에 따르면 2월 경상수지는 64억1,000만달러 흑자를 나타냈다. 전년대비 25억6,000만달러 늘어난 수치다.


상품수지 흑자는 65억8,000만달러로 1년 전보다 11억6,000만달러 늘었다. 수출이 4.0% 늘어난 418억2,000만달러로 늘었고, 수입도 1.3% 늘어난 352억2,000만달러였다. /wjsgurtn@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