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타랩스, 마스크 생산·판매 진출…月 750만장 생산 가능

증권 입력 2020-03-27 08:49:01 양한나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양한나기자]
메타랩스가 자회사 메타약품을 통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등 전염성 질환 대응에 필수품인 마스크 생산 및 판매 사업에 나선다고 27일 밝혔다.


최근 메타약품은 JW홀딩스와 마스크 생산 인프라에 대한 공급계약을 맺었다. 이번 계약으로 JW홀딩스는 마스크 생산설비 및 원재료를 수입해 메타약품에 공급하고, 메타약품은 경기도 양주시에 마련한 공장 부지에 직접 스마트 팩토리를 운영한다. 오는 5월부터 본격적인 생산에 들어가며 생산 규모는 하루 최대 25만장으로 월간 최대 750만장 이상의 마스크 생산이 가능하다.


메타약품 이수진 대표는 “최근 국가 차원의 마스크 공급 확대가 시급한 만큼, 정부와 관련 기관의 협조 하에 생산 및 공급 일정을 최대한 앞당길 방침”이라며 “KF94 및 의료용 덴탈 마스크는 공급 부족이 해소될 때까지 80% 이상을 공적 물량으로 우선 공급하고, 나머지는 전국 병의원 및 약국 유통망에 공급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또한 이수진 대표는 “전염성 질환은 물론 황사, 미세먼지 등으로 보건용 마스크 시장 규모가 폭발적으로 커지는 상황”이라며 “다양한 시장 니즈에 맞는 마스크 개발을 위해 의료기기 사업부의 R&D 역량을 적극 활용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메타랩스코스메틱은 오는 30일부터 글로벌 사업 계약을 체결한 ‘VANT 36.5’ 브랜드의 휴대용 손소독제(의약외품) 제품을 전국 약국 유통망, 국내 H&B매장, 면세점, 직영몰을 통해 공급할 예정이다.


메타랩스 관계자는 “손소독제에 대한 수요 급증으로 올해 100만개 이상 물량 공급을 준비중” 이라며 “별도의 미국 수출도 준비하는 등 위생용품 사업을 확대할 방침이다” 라고 전했다.
/one_sheep@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양한나 기자 증권팀

one_sheep@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