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워치] “코로나바이러스 시대의 삶”…텅 빈 타임스퀘어

경제·사회 입력 2020-03-26 16:53:40 수정 2020-03-26 21:24:56 정훈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정훈규기자] 로이터통신이 현지 시간으로 25일 ‘코로나바이러스 시대의 삶’이라며 텅 빈 뉴욕 타임스퀘어의 모습을 보도했습니다.


광고판의 불빛은 여전하지만, 거리에는 사람과 차량을 찾아보기 힘듭니다. 텅 빈 거리에 어울리지 않게 화려하기만 한 도시의 불빛이 음산하게 느껴지기까지 합니다.


로이터통신은 텅 빈 타임스퀘어의 모습을 마치 고담 유령 마을을 보는 것 같다고 묘사했습니다. 이어 “세계적으로 유명한 이 거리는 어떠한 날에도 늘 분주하게 움직였다”며 “코로나바이러스 대유행을 막기 위한 싸움이 세상이 뒤집어 놓았다는 증거”라고 전했습니다. /cargo29@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훈규 기자 경제산업팀

cargo29@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