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워치] ‘악수 전통’ 체스 대회, 코로나로 선수 간 악수 금지

경제·사회 입력 2020-03-19 16:05:11 수정 2020-03-19 21:27:40 정훈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정훈규기자] 러시아에서 진행 중인 국제 체스대회. 시합을 앞두고 선수들이 악수 대신 팔꿈치를 부딪힙니다.


세계 최고의 체스 선수들이 겨루는 이 대회는 경기 전후 악수를 나누는 전통이 있지만, 주최 측은 선수들의 코로나19 감염을 막기 위해 올해는 악수를 금지했습니다.


또 체스판 옆에는 선수들이 체스를 만진 후 사용할 수 있는 손 세정제도 마련했습니다.


또 러시아 정부가 스포츠 경기를 금지한 가운데, 이번 체스대회는 무관중 대회를 조건으로 진행을 허가받았습니다. /cargo29@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훈규 기자 경제산업팀

cargo29@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관련뉴스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