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푸딩의 정체는…부활 출신 가수 김재희

경제·사회 입력 2020-03-19 13:43:53 수정 2020-03-19 13:52:29 정창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1994년 그룹 부활에서 ‘사랑할수록’을 부른 가수 김재희. [사진=RNX]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지난 15일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는 낭랑18소찬휘의 6연승을 저지하고 새로운 가왕에 오른 주윤발에 도전할 준결승 진출자 4인의 솔로 무대가 펼쳐졌다. 

 

그들 중 1라운드부터 심상치 않은 목소리로 긍금증을 자아낸 푸딩의 정체가 공개됐다.

유영석으로부터 생소리는 전혀 없는 노련한 가수다라고 평가받은 푸딩의 정체는 1994년 그룹 부활에서 사랑할수록을 히트시킨 가수 김재희로 밝혀졌다.

 

김재희는 노련하고 깊은 울림을 선사하며 긴 공백을 뚫고 복면가왕을 통해 컴백했다. 오랫동안 기다려온 팬들을 위한 큰 선물이자 당시를 떠올리게 하는 추억의 소환이었다.

 

1994년 그룹 부활에서 ‘사랑할수록’을 부른 가수 김재희. [사진=RNX]


김재희는 이날 임재범의 노래 낙인을 특유의 비음 섞인 목소리로 재해석했다. 처음부터 남다른 울림으로 역시 김재희라는 탄성과 큰 박수를 받은 그는 컨디션 난조로 망설였던 무대였다. 그러나 딸아이의 권유로 용기를 내 무대에 서게 되었다고 말했다.

 

방송 후 김재희는 처음 등장부터 너무 크게는 원치 않습니다. 지난 94년 사랑할수록으로 너무도 큰 등장이 적지 않은 상처를 주었고 그것으로 인하여 한동안 가요계를 떠나 있었습니다라며 서서히 서길 원한다. 그리고 늘 편안하고 깊은 노래로 팬들과 함께 하길 원한다라고 앞으로의 활동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한편 지난 해 JTBC 금토드라마 '나의 나라' OST '와일드 로드(Wild Road)'를 깜짝 발표한 김재희는 오는 27일 첫 방송인 채널A 드라마 유별나 문셰프’ OST 발매를 앞두고 있어 이번 앨범에서는 그가 어떤 음색으로 팬들을 매료시킬지 기대감을 더욱 높이고 있다. /csjung@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부동산팀

csjung@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