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확진자 5명 추가…완치 99명으로 늘어

경제·사회 입력 2020-03-13 09:20:05 수정 2020-03-13 09:33:25 윤다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서울경제TV]

[서울경제TV=윤다혜기자]경북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추가 확진자가 5명으로 떨어졌다. 3주 만에 첫 한 자릿수다.


13일 경북도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자체 집계)으로 총 확진자는 1,088명으로 전날보다 5명 늘었다. 경산 2명, 봉화 2명, 청도 1명으로 나머지 시·군에는 추가 감염자가 없다. 추가 확진 5명은 지난달 19일 도내에서 처음으로 환자 3명이 나온 이후 가장 적다.


같은 달 20일 6명, 21일 17명, 22일 107명 등으로 늘어나다 지난 6일 122명으로 정점을 찍었다. 그뒤 증가세가 꺾이기 시작해 12일 11명, 이날 5명으로 줄었다. 완치는 16명이 늘어 모두 99명이다. 지난달 26일 도내 첫 완치 판정이 나오고 이달 초부터 꾸준히 증가한다. /yunda@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윤다혜 기자 금융팀

yunda@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