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 총리 “수도권 집단감염, 슈퍼전파 이어질 수도”

경제·사회 입력 2020-03-12 13:43:08 enews2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서울경제TV]

[서울경제TV=유민호기자] 정세균 국무총리는 12일 수도권 코로나19 집단감염을 우려를 두고 집단감염 예방과 이미 발생한 사례의 확산 차단에 방역 역량을 집중해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정 총리는 이날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주재한 코로나19 대응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우리의 경우 감염 경로를 알 수 없는 환자가 계속 나타나고 집단감염이 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정 총리는 전체 인구의 절반이 밀집한 수도권에서 자칫 슈퍼 전파로 이어질 수도 있다중앙과 지방자치단체, 의료계가 하나가 돼 신속하고 과감하게 대응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에 정부는 이날 중대본 회의에서 서울과 경기, 인천, 강원 등 중부권의 코로나19 방역 상황을 점검하는 데 주력했다. /you@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