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테크놀로지, 최대주주 한국이노베이션으로 변경 “지배권 강화 박차”

증권 입력 2020-02-12 17:07:06 배요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한국테크놀로지는 자사의 최대주주가 한국이노베이션으로 변경됐다고 12일 밝혔다.


최대주주 변경은 한국이노베이션이 보유하고 있던 한국테크놀로지의 제 16회차 무기명식 이권부 무보증 사모 전환사채 100억 원 중 55억 원이 주식으로 전환 되면서 이뤄졌다.


한국이노베이션이 전환한 주식은 총 867만5,078주(10.39%)로 기존 최대주주였던 골든비스타투자조합1호는 2대주주(8.54%)로 관계사 한국코퍼레이션은 3대주주(8.04%)로 자리를 옮기게 됐다.


회사는 남은 45억원 규모의 16회차 전환사채도 주식으로 전환해 추가 지분을 확보한다는 계획이다.


회사 관계자는 “한국테크놀로지가 발행한 전환 사채는 대부분 최대주주 우호 투자자 보유 물량으로 시장에 부담을 주지 않는 물량”이라며 “이번 주식전환은 올해 시작하는 신사업에 대한 자신감을 최대주주의 지배권 강화로 보여준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최대주주 지분 확대로 관계사 한국코퍼레이션과 추진 중인 신규 5G IT 사업에 더욱 속도가 붙을 것으로 전망된다”고 덧붙였다.


한편, 한국이노베이션의 최대주주는 현 한국테크놀로지 김용빈 회장으로 한국이노베이션이 보유한 전환사채 잔여 물량(45억원)의 주식전환이 모두 완료되면 최대주주 및 특수관계인 지분은 약 40%까지 확대될 전망이다. / byh@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배요한 기자 증권팀

byh@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