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연천·화천서 아프리카돼지열병10건 추가…총 148건

정치·사회 입력 2020-02-03 09:35:21 양한나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환경부 소속 국립환경과학원은 경기 파주와 연천, 강원 화천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바이러스에 감염된 야생멧돼지 폐사체가 각각 3개체, 2개체, 5개체 발견됐다고 3일 밝혔다.

야생멧돼지 ASF 확진은 이로써 148건으로 늘었다. 파주에서 49건째, 연천 41건째, 화천 39건째다.

정원화 환경과학원 생물안전연구팀장은 "이번 폐사체는 모두 기존 감염 지역 내에서 나왔다"며 "이 지역 인근에서 감염 폐사체가 더 나올 수 있어 수색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one_sheep@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양한나 기자 증권팀

one_sheep@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