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N루머]씨젠, 코로나바이러스 진단시약 긴급개발…2월 출시 전망

증권 입력 2020-01-28 13:16:32 수정 2020-01-28 18:03:06 양한나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양한나기자]
씨젠이 코로나바이러스를 검출할 수 있는 분자진단시약 긴급개발에 들어간 것으로 알려졌다. 오는 2월 중 개발이 마무리되면 신청 고객들을 상대로 지원에 나선다는 소식이다.

28일 씨젠 관계자는 “이번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우한폐렴 확산 사태를 대비하기 위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를 타깃으로 한 진단시약 제품 긴급개발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그는 이어 “개발 완료 시기는 유동적이지만 오는 2월 중 나올 것으로 예상된다”면서 “개발이 완료되면 요청하는 고객들에게 해당 제품을 안내하고 지원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우선 무상지원에 나선 후 시장 진출 여부를 면밀히 검토해 상용화 여부를 결정짓는다는 계획이다.

씨젠은 몸에서 체취한 검체에 질병 관련 유전자가 있는지 없는지 확인하는 분자진단시약을 만드는 회사다. 호흡기, 소화기, 성병 들 다양한 질환을 일으키는 바이러스들을 검출할 수 있는 제품들을 공급하고 있다. 30만 건 이상의 실험 데이터를 이용해 기존 분석 방법과 비교한 결과 기존 방식에서 발생하는 판정 오류를 99% 이상 없앴다.

씨젠 관계자는 “본래 가지고 있는 제품은 멀티플렉스로, 다수의 병원균을 잡아낼 수 있으나 이번 긴급개발에 들어간 제품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를 단독 타깃으로 잡고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씨젠은 이날 열린 질병관리본부의 우한폐렴 진단제품 수급 확보를 위한 긴급회의에 참여한 것으로 알려졌다.

하나금융투자에 따르면 씨젠의 지난해 4분기 매출액은 전년 대비 11% 증가한 337억원, 영업이익은 전년 기저가 높았던 관계로 비슷한 수준인 50억원 규모로 추정된다. 올해 순이익은 282억원에 달할 것으로 추정된다.

/one_sheep@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양한나 기자 증권팀

one_sheep@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