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해·질병 등 보장 ‘롯데 더끌림 건강보험’ 출시

금융 입력 2020-01-23 09:05:35 유민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롯데손해보험]

[서울경제TV=유민호기자] 롯데손해보험(대표이사 최원진)은 상해, 질병, 가족일상배상책임을 종합적으로 보장하는 롯데 더끌림 건강보험을 새롭게 출시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상품은 보험료 납부면제 항목을 기존 3대 질환(일반암·뇌졸증·급성심근경색증)에서 상해·질병 80% 이상 후유장해와 말기 간경화·폐질환·신부전증을 등(갱신형 제외)을 추가했다. 납입면제 제도는 가입 고객이 상기 병명 진단 시 보험료를 내지 않아도 보험기간 보장을 유지하도록 해 부담을 덜어 주는 제도이다.

 

롯데 더끌림 건강보험은 대표 종합보험으로 (중상해)교통사고처리지원금보장한도를 기존 최고 5,000만원에서 1억원으로, 자동차차사고변호사선임비용보장한도를 기존 최고 1,000만원에서 2,000만원으로 확대해 교통사고로 인한 비용손실 부문을 대폭 강화했다.

 

또 말기 간경화·폐질환·신부전증 진단비를 기존 80세 만기를 80·90·100세 만기로 보장 기간을 확대하고, 고액치료비암진단비도 가입연령을 최대 60세에서 65세로 늘려 고령화에 따른 고객 니즈가 적극적으로 반영했다.

 

한편 롯데 더끌림 건강보험은 15세부터 70세까지 가입할 수 있다. 3·20·30년 만기 갱신형과 80·90·100세 만기 비갱신형으로 상품 구조를 다양화해 고객 선택의 폭을 넓혔다. /you@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