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앤알바이오팹, Bio Pro Services와 공급계약…말레이 진출 나선다

증권 입력 2020-01-20 10:22:45 이소연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베트남·태국·필리핀·대만에 이어 5번째 아시아 국가 진출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티앤알바이오팹은 말레이시아 의료기기 수입·유통 전문업체 ‘Bio Pro Services’와 공급계약을 맺고 현지 시장 진출에 나선다고 20일 밝혔다. 


지난 2004년 설립된 Bio Pro Services는 이비인후과 외래 진단 시스템에 특화한 의료기기 수입·유통 전문 업체로, 대한민국·독일·스페인·중국 등에서 품질과 안전이 검증된 제품을 독점 수입해 말레이시아 전역 60여 개 종합병원 및 개원의 이비인후과에 공급하고 있다. 이번 계약에 따라 Bio Pro Services는 티앤알바이오팹 제품에 대해 말레이시아 독점 판매권을 갖고, 현지 인허가 및 유통·판매를 진행할 예정이다. 


독점 판매권을 갖게 되는 제품은 티앤알바이오팹의 흡수성 합성 폴리머 재료 ‘TnR Nasal Mesh’로, 3D 바이오프린팅으로 제작된 수술재료이다. 이 제품은 비폐색(코막힘) 관련 증상 개선을 위한 비중격교정술에 사용되는 생분해성 인공 지지체 제품이며, 비중격을 임시 지지해 환부를 재건 및 복원하는 데 사용된다. 


티앤알바이오팹의 이번 말레이시아 공급계약은 지난 베트남·태국·필리핀·대만 등에 이은 5번째 아시아 국가 진출 성과이다. 윤원수 티앤알바이오팹 대표이사는 “티앤알바이오팹 제품의 우수한 품질 및 기능을 바탕으로 해외 각국에서 회사의 기술력과 경쟁력을 입증하고 있다”며 “지속적인 글로벌 시장 확대 전략을 통해 3D 바이오프린팅 의료기기의 시장성을 점진적으로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말레이시아의 지난 2019년 의료기기 시장 규모는 전년 대비 2.4% 성장한 약 15억1,000만 달러이다. 당국 정부는 의료기기 산업을 높은 성장 가능성을 지닌 분야로 지정하고, 이를 촉진 및 육성하기 위한 다양한 정책을 마련하고 있다. 티앤알바이오팹 측은 말레이시아가 수요에 비해 아직 의료기기 산업 구조가 취약하고 특히 첨단 기술을 요하는 분야는 많은 부분 수입에 의존하고 있다는 점에서 향후 회사의 중요한 잠재시장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wown93@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소연 기자 증권팀

wown93@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